시사IN에서 삼성 미래전략실 장충기 사장에 대한
언론사 간부들의 청탁문제를 ‘폭로’했습니다.

주요 언론사들 대부분이 이름을 올린 반면,
한겨레 경향 등은 쏙 빠졌습니다.

폭로라고요?
그보다는 특검이 ‘흘렸다’고 봐야겠습니다.